부산어묵볶음 만들기

 

아, 오뎅이라는 말 대신 어묵이라는 우리말을 사용해서 보기 좋네요.

혼자 자취생활을 하시는 분들이 제일 쉽게,

그리고, 아주 빠르게 할 수 있는 요리가 바로 어묵볶음 아닌가요?

어묵볶음은 가격도 싸고, 만들기도 쉽고, 맛도 있어서

간단히 요리를 만들 때 단골메뉴가 아닌가 싶네요.
그렇죠?

 

 

그러면, 지금부터 어묵볶음은 어떻게 만드는지 보시겠습니까?

정말 쉽게 만들 수 있으므로 보기만 해도 됩니다.

  

 

보시는 것처럼 촘촘히 썰면 됩니다.

벌써 90% 완성이 되었다 해도 과언이 아니죠. 

이제 볶기만 하면 됩니다.

이렇게 빠르다니?

대단하지 않나요? 

 

 

부산어묵에 당근을 잘게 썰어서 넣고

 

 

파도 썰어서 넣고

 

 

양파도 썰어서 넣습니다.

양파를 썰 때 코가 약간 매울 겁니다.

요리를 안하신 분들은 그 느낌을 모르실 듯.

하지만, 그렇게 매운 것은 아니니 걱정 뚝~

 

 

자아,,,이제 부산어묵볶음이 완성될 시기입니다.

볶을 때 기름과 물엿 아주 조금, 그리고 소금을 살짝 입맛에 맞게 넣어 주시면 100% 완성

 

불에 익힐 때 냄새가 아주 그만입니다.

모든 음식이 그렇지만 익히고 볶을 때 그 냄새는 정말 없었떤 식욕까지 저절로 생기죠.

 

요즘은 남자들도 요리를 하는 시대입니다.

 

이 정도 쯤은 쉽게 해결하셔야 합니다.

 

 

 

Posted by PG 결제 010-5111-1212 이성구

댓글을 달아 주세요